발행일 : 2021.11.29 월 18:41
HOME 경제 석유/화학/수소/가스
한국기업평판협회, 석유가스 상장기업 10월 기업평판 우수기업 발표SK이노베이션, 에쓰오일, GS, 이아이디, 대한그린파워, SK디스커버리, 대성산업, 중앙에너비스 선정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10.13 20:07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한국기업평판협회는 석유가스 상장기업 중 2021년 10월 기업평판 우수기업을 발표했다. 한국기업평판협회는 여성소비자신문 및 한국기업평판연구소와 함께 브랜드평판을 분석해 기업평판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석유가스 상장기업 16개 브랜드에 대해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했다. 2021년 9월 13일부터 2021년 10월 13일까지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5,342,626개를 활용해 소비자들의 브랜드평판을 분석했다. ​

브랜드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끼리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을 측정해 분석했다. ​

석유가스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분석은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 로 구분해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했다. 기업평판 우수기업은 기업과 소비자와의 관계를 긍정적으로 관리하고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선정했다. ​

석유가스 상장기업 2021년 10월 기업평판 우수기업에는 SK이노베이션, 에쓰오일, GS, 이아이디, 대한그린파워, SK디스커버리, 대성산업, 중앙에너비스가 선정됐다. ​

SK이노베이션(대표 김준) 브랜드는 석유, 화학 및 윤활유 제품의 생산 판매 등을 영위하는 법인으로 SK에너지(주)에서 변경됐다.

에쓰오일(대표 후세인에이알카타니) 브랜드는 단일 공장으로 세계적 수준의 기유 생산시설을 보유하고 있으며 Saudi Aramco와의 라이선스 계약으로 윤활기유 브랜드 14종을 제품군으로 활용, 판매 저변을 확대하고 있다. 잔사유 고도화시설을 통해 벙커씨유를 전환해 폴리프로필렌 및 프로필렌을 생산하는 수직계열화로 높은 원가 경쟁력을 확보했다.

GS(대표 허태수, 홍순기) 브랜드 사업부문은 유통, 무역, 가스전력사업, 투자 및 기타로 구분된다. 2004년 7월 LG를 인적 분할해 설립된 지주회사로서 자회사로는 GS에너지, GS리테일, GS홈쇼핑, GS스포츠, GS이피에스, GS글로벌, GS이앤알이 있다.

이아이디(대표 김성규) 브랜드는 유류도매 및 OMS, 화장품의 제조, 판매 및 수출업, 이노베이션(ICBM) 사업 등을 영위하고 있다.

대한그린파워(대표 박근식) 브랜드는 동ㆍ식물성 유지로 구성된 부산물/폐기물 폐유, 바이오디젤 부산물 등을 재처리해 바이오중유 및 바이오디젤 원료로 제조, 이를 판매하는 사업을 하고 있다. 신재생에너지 중 풍력을 이용하여 전기를 생산, 판매하는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발전 자회사를 두고 있다.

SK디스커버리(대표 최창원, 김철, 박찬중) 브랜드는 연결대상 종속회사에 포함된 회사들이 영위하는 사업으로 Gas사업, 지분법으로 인식하는 사업으로는 Green Chemicals 사업, Life Science 사업 등이 있다.

대성산업(대표 김영대, 지관) 브랜드는 GS칼텍스 정유회사의 최대일반대리점으로서 주유소, 가스충전소를 설치, 운영 중이며 일회용 부탄 및 재활용 리필캔 사업을 함께 수행하고 있다.

중앙에너비스(대표 한상열, 한상은) 브랜드는 1946년 10월 1일 석유류 판매 등을 영업목적으로 설립됐다. SK에너지 주식회사와 대리점 계약을 맺고 휘발유, 경유 등 일반유와 LPG를 매입해 서울, 경기, 인천 지역에서 사업장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기업평판협회는 우수한 기업평판 사례를 분석해 발표하고 있으며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해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