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1.11.30 화 13:47
HOME 경제 금융
IBK기업은행, 테니스 유망주 후원 ‘IBK그랜드슬램 주니어 육성팀’ 결성테니스 유망주 4명 선발 국내외 ITF 대회 출전 및 국외 훈련 지원···전문 지도자 코칭 및 체계적 지원 통해 세계적 선수 육성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9.30 09:30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한국 테니스의 발전을 위해 테니스 유망주를 후원하는 ‘IBK그랜드슬램 주니어 육성팀’을 결성하는 협약식을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대한체육회 이기흥 회장과 한국중고테니스연맹 심상덕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기업은행은 3년 내 세계 주니어 랭킹 10위권 진입 선수 양성을 목표로 국내외 ITF 주니어 대회 출전에 필요한 비용과 해외 테니스 아카데미 훈련비 등 매년 3억원 이상(3년간 10억원)을 후원할 계획이며 육성팀 운영은 한국중고테니스연맹이 주관하게 된다.

오는 10월 공개모집을 통해 지도자 1명과 유망주 4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만 16세 이하 신청 선수 중에서 국내외 대회 랭킹점수와 선발대회 성적을 합산하는 방식의 공정하고 체계적인 선발기준을 적용할 계획이다.

윤종원 행장은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 권순우 선수 등의 성장은 과거 주니어 시절 ‘Top 100 선수 육성 프로젝트’를 통한 투자가 기인한 바 크다. 그러나 이후 국내 주니어 육성 프로그램이 크게 위축된 상황”이라며 “유망선수 육성 등 테니스 발전 기반을 강화하기 위한 미래투자 차원에서 후원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2012년 지원된 주니어 육성팀은 글로벌 선진 프로그램을 토대로 정현, 권순우, 홍성찬, 정윤성, 이덕희 선수 등을 발굴·육성한바 있다.

윤 행장은 “이번 후원을 통해 성장 잠재력이 있는 테니스 유망주들이 대한민국을 빛내는 세계적인 선수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심상덕 회장은 “어려운 경제상황에서도 주니어 선수 후원사업을 결정한 기업은행에 감사하다”면서 “한국 테니스 도약의 발판이 될 수 있도록 연맹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도 “기업은행의 이번 후원이 한국 테니스 경쟁력을 높이는 마중물이 되고 나아가 다른 기업들의 비인기스포츠 후원 참여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고 전했다.

IBK기업은행은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여자배구단과 사격선수단 운영, 여자바둑 마스터스 대회 창설 등 비인기스포츠 저변 확대에 꾸준히 노력해 왔으며 앞으로 육상 등 기초 종목 유망주 육성도 후원할 예정이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