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0.25 일 13:20
HOME 소비자
도치기현 고비, 미야기현 오가피 수입 중단!식약청, 일본 원전 관련 대응
이지영 기자 | 승인 2012.05.08 15:28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일본 도치기현 고비와 미야기현 오가피에 대하여 2012년 5월 8일부터 잠정 수입 중단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일본 정부가 섭취 또는 출하 제한하는 품목에 대해서 잠정 수입중단 대상에 포함하기로 한 이후 22번째 추가 수입중단으로, 추가로 잠정 수입이 중단되는 농산물은 ▲도치기현 생산 고비 ▲미야기현 생산 오가피로 2개현 2개 품목이다.

지난해 3월 원전사고 이후 일본에서 생산된 해당 농산물이 우리나라에 수입된 실적은 없으며, 참고로, 현재까지 일본 원전 사고로 잠정 수입이 중단된 농산물은 후쿠시마, 도치기, 이바라키, 지바, 가나가와, 군마, 이와테, 미야기현(縣) 등 8개 현의 엽채류, 엽경채류, 순무, 죽순, 버섯류, 매실, 차(茶), 유자, 밤, 쌀, 키위, 고추냉이, 두릅, 산초, 오가피, 고비 등 21개 품목이다.

식약청은 잠정 수입 중단된 식품이외에 일본에서 수입되는 식품등에 대해 매 수입 시 마다 방사능 검사를 실시하며 그 검사결과를 홈페지를 통해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지영 기자  ljy@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