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중소/벤처 기업/게임
경기도, 2021 플레이엑스포 B2B 수출상담회, 계약추진액 1억1067만 달러 달성온오프라인 병행 장점 극대화한 수출상담회 진행 최대실적 경신
김희정 기자 | 승인 2021.05.16 19:52

[여성소비자신문 김희정 기자]경기도가 지난 10~14일 융복합 게임산업 전시회 ‘2021 플레이엑스포 B2B 수출상담회’를 진행한 가운데 참가사 329개사 및 계약추진액 1억1067만 달러로 2019년도에 이어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

16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번 수출상담회에는 국내개발사 142개와 국내외 바이어 187개로 총 329개사가 참가했다. 국내개발사들은 아시아와 유럽, 북․남미, 중동 등 29개국 바이어와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계약추진액은 1억1067만 달러로 사상 최대 실적을 냈던 2019년 9561만 달러 대비 약 16% 증가했다(2020년은 코로나19로 행사 취소). 도는 이번 수출상담회에서 홈페이지 비즈매칭시스템, 24시간 상담 및 통역지원, 국내개발사 대상 IR(투자설명회) 피칭영상 제작 및 해외매체 홍보 등 참가사들이 상담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지난 10일 온라인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간 진행된 행사는 자유롭고 편안한 환경에서 상담할 수 있었으며 유동적인 일정 조절이 가능한 점 등 온라인 행사의 순기능을 부각시키고 비대면 환경에서도 충분히 원활한 상담이 이뤄질 수 있다는 가능성을 확인했다.

또 이 기간에 도내 개발사 ‘투락(대표 연경흠)’과 중국 Ohayoo(오하유)의 계약, 서울 소재 개발사 더재미(대표 곽승재)와 국내 퍼블리셔 슈퍼플래닛(공동대표 김건희, 박성은)의 계약까지 총 2건의 퍼블리싱(배급․유통) 계약 체결 성과도 거뒀다.

임문영 경기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온·오프라인 병행이라는 방식으로 새롭게 시도한 수출상담회에서 이렇게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던 것은 양질의 미팅을 준비하고 진행했기 때문”이라며 “2022년 플레이엑스포 역시 온․오프라인 방식을 통해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김희정 기자  penmoim@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