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소비자 소비자리포트
해외 쇼핑몰 웹트리스 관련 소비자 피해 주의해야해외직구 이용 시 가급적 카드 할부로 결제하고 차지백 서비스 활용해야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4.10 12:19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최근 침대 매트리스 등을 온라인에서 판매하는 해외 쇼핑몰 '웹트리스’와 관련한 소비자불만이 발생하고 있어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2020년 하반기부터 2021년 4월까지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웹트리스 관련 소비자불만은 총 15건이다. 이 가운데 올해 2~3월에 12건이 집중적으로 접수됐다.

물품 미배송 및 연락 두절 관련 피해 대부분

올해 2~3월에 접수된 웹트리스 관련 소비자 불만을 분석한 결과 12건 모두 사업자가 매트리스 제품을 배송하지 않고 소비자와 연락이 두절된 사례였다. 소비자가 ‘웹트리스’에서 구입한 매트리스의 가격은 855달러에서 4412달러(한화 약 95만원~492만원)로 고가이며 접수된 12건의 피해금액을 모두 합하면 32,063달러(한화 약 3579만원)에 달했다.

미국 쇼핑몰이지만 국내 소비자 대상으로 영업

웹트리스는 홈페이지에 사업자 주소를 미국 뉴욕으로 표시하고 매트리스, 침대 등의 침구류를 판매하고 있으나 홈페이지가 2개 국어(영어, 한국어)를 지원하고 한국어 상담용 전화번호를 별도 게시하고 있어 사실상 국내 소비자들을 주요 영업대상으로 삼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웹트리스 홈페이지에는 미국 사업장과 함께 국내에도 2개 매장을 운영한다고 표시하고 있지만 국내 매장에 확인한 결과 이 매장에서는 미국 사업장과 별개 업체임을 주장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피해의 확산을 막고 신속한 해결을 위해 웹트리스에 소비자피해 사례를 전달하고 문제해결을 요청했으나 현재까지 아무런 회신이 없는 상황이다. 이처럼 소비자와의 계약을 이행하지 않고 연락이 되지 않는 해외 사업자의 경우 문제해결이 매우 어렵다. 특히 최근에는 해외직구 관련 피해 유형이 더욱 다양하고 복잡한 양상을 보이고 있으므로 소비자들의 신중한 자세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은 해외직구 이용 시 현금보다는 가급적 신용(체크)카드로 결제하고, 사업자가 계약을 이행하지 않을 때에는 카드사의 차지백 서비스를 적극 활용할 것을 당부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