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소비자 소비자리포트
식약처 동물실험 위원회 표준운영 지침 개정
한고은 기자 | 승인 2021.03.31 13:22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동물실험의 윤리성과 과학적 신뢰성을 증진하기 위해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와 공동으로 ‘동물실험 위원회(IACUC)를 위한 표준운영지침’을 개정, 배포한다.

동물실험 위원회란 '동물보호법'의 동물실험윤리위원회와 '실험동물에 관한 법률'의 실험동물운영위원회의 통합 위원회로 동물실험시행기관의 동물실험계획을 심의하고 동물실험시설의 운영사항 등을 평가하는 기관 내 위원회이다.

주요 개정 내용은 ▲동물실험 후 정상적으로 회복한 동물의 분양 절차 ▲실험동물을 위한 환경 풍부화 ▲동물실험계획의 승인 후 점검(PAM, Post Approval Monitoring) ▲동물실험의 대안/대체 방법의 예시와 검색방법 ▲생물학적 위해물질 사용 시 보고방법 등이다.

이번 개정은「동물보호법」,「실험동물에 관한 법률」의 개정사항 및 검역본부의 ‘3R 원칙 구현을 위한 동물실험윤리위원회심의 기술 개발‧보급 연구’ 결과를 반영했다.

식약처와 검역본부는 이번 지침을 전국 450여 개 동물실험기관 등에 책자로 제작·배포해 동물실험계획의 심의 및 시설평가의 기준을 제공하고 동물실험의 윤리성 및 신뢰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