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석유/화학/수소/가스
S-OIL 화상 피해 저소득 한부모가정에 치료비 전달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3.30 11:35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S-OIL은 지난 25일 서울 영등포 한강성심병원에서 한림화상재단(이사장 : 윤현숙)에 한부모 가정의 화상 피해 치료를 돕기 위한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 저소득 한부모 가정 10가구에 1000만원씩 지원될 예정이다. 전달식은 코로나 19 상황을 고려하여 참석자를 최소화하고 방역 수칙을 지키며 진행되었다.

한림화상재단은 2008년에 설립되어 국내·외 화상환자 의료비 및 재활치료 지원, 사회복귀 지원 사업 등을 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화상 환자수는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화상 치료는 시간이 오래 걸리고 비급여 항목 치료비가 많아 저소득 가정의 경제적 부담이 크다. 이로 인해 중도에 치료를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

S-OIL은 화상 환자들의 어려움을 고려하여 올해 새롭게 이들을 돕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시작하였으며 앞으로도 한림화상재단과 함께 꾸준히 의료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S-OIL 류열 사장은 “화상 피해 가족들이 걱정없이 치료를 받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란다”며 “치료를 포기하는 가정이 생기지 않도록 S-OIL이 든든한 후원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