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여성 정치/사회/교육
바인그룹 쏠루트유학센터 뉴질랜드 온라인 영어학습 키위톡 출시
한지안 기자 | 승인 2021.02.25 15:49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코로나19 확산을 계기로 교육의 온라인화, 비대면화가 빠르게 이어지는 가운데 "현지로 가야만 한다"는 편견을 깬 온라인 유학 상품들이 출시되고 있다.

쏠루트유학센터에서는 온라인 영어 프로그램 중 처음으로 뉴질랜드 전용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키위톡’으로 뉴질랜드 선생님 뿐만 아니라 현지 학생들도 참여하는 과정으로, 현지 학생들과 한국 학생들이 3~4명이 한 조를 이루어 캠프 형식으로 ESL과정을 진행한다.

특히 키위톡은  교과서 위주의 수업대신 선생님이 주제를 선정해 학생들의 자기주도능력을 이끌어 내는 뉴질랜드 공교육 방식을 적용했다. 이 과정에서 뉴질랜드 학생들은 한국 학생들이 본인의 생각과 의사를 영어로 잘 표현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쏠루트유학센터의 키위톡은 2020년 11월부터 시범 운영을 하며, 프로그램을 강화, 진행하고 있는 학생들과 학부모들에게 효과에 대해 호평을 받고 있다.

쏠루트유학센터 키위톡 담당자는 “어린 자녀를 타지로 보내는 것에 고민이 많던 학부모들과 낯선 환경에 적응해야만 했던 학생들에게 현지에서 유학하는 것만큼의 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이 큰 이점으로 작용했다”고 전했다.

쏠루트유학센터 키위톡은 매월 진행하며, 3월 과정은 3월 8일부터 시작 예정이다. 키위톡에 대한 문의는 카카오 플러스친구 ‘쏠루트유학상담’을 통해 가능하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