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이랜드월드·무신사 전략적 파트너십 MOU 체결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2.18 10:56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이랜드월드와 무신사가 공동 상품기획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지난 16일 서울 마포구 무신사 테라스에서 조만호 무신사 대표, 최운식 이랜드월드 대표이사 및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양사는 뉴발란스, 스파오, 후아유 등 3개 브랜드의 단독 상품 확대, 공동 마케팅에 대한 파트너십 강화 등에 관해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를 통해 이랜드월드와 무신사는 ‘뉴발란스’, ‘스파오’, ‘후아유’ 등 3개 브랜드를 중심으로 전용 라인을 론칭하고, 단독 상품의 디자인부터 생산, 마케팅, 판매까지 다각도로 협업을 진행한다.

이랜드와 무신사의 이번 협약은 최근 급변하는 온∙오프라인 패션∙유통 시장에서의 생존과 성장을 위해 각 영역의 대표 기업들이 거듭 선보이고 있는 합종연횡과 맥을 함께 한다. 이랜드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인기 있는 콘텐츠를 제공한다. 무신사는 온라인 플랫폼을 제공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것을 그 목적으로 한다.

특히 이랜드가 운영하는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는 지난해 어려운 시장 상황 속에서도 530, 992 시리즈로 대표되는 시그니처 빅템을 앞세워 연 매출 5천억을 넘어서는 등 성장세에 올라탄 만큼 무신사와의 협업을 통해 시장 점유율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랜드월드 최운식 대표는 “이번 전략적 협력은 이랜드 패션 브랜드 특유의 강점을 밀레니얼 세대가 신뢰하는 온라인 플랫폼 무신사에서 제대로 전달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빠른 속도로 성장해온 온라인 플랫폼 무신사에게도 이랜드의 핵심 콘텐츠가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작용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