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한전 전력설비 현장 특별점검 추진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2.03 10:54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한국전력은 지난 1일부터  오는 10일까지 열흘간 설 명절 기간 안정적 전력공급을 위한 '전력설비 현장 특별점검'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설 연휴와 안전점검의 날을 앞두고 시행하는 이번 특별점검은 적극적인 정전 예방활동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 상황 속에서 국민이 안심하고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추진하는 것으로, 경영지원총괄부사장 등 경영진 8명과 18개 전 지역본부 본부장이 참여했다.

먼저 전통시장·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의 공급선로와 주요 전력설비를 집중 점검하고, 설 연휴기간 발생하는 사고를 신속 복구하기 위해 비상 복구 자재 및 인력 운영 등 재난안전관리 체계를 점검했다.

또한 비상상황 발생시 신속 대응을 위해 설 연휴기간 본사 상황근무를 강화하고 고객센터(국번없이 123)를 24시간 운영하는 한편 정부와 소방서 등 유관기관과의 협조 체계를 상시 유지하여 비상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했다.

한전은 이외에도 폭설과 한파 등 자연재해 발생에 대비하여 ‘겨울철 재난안전관리 강화대책’을 수립 추진하고 있으며 설비점검과 보강을 지속적으로 시행하여 안정적 전력공급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