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중소/벤처 기업/게임
김정주 넥슨 창업주 어린이병원 건립에 100억원 기부
한지안 기자 | 승인 2021.01.27 17:52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넥슨 창업주 김정주 NXC(넥슨 지주회사) 대표가 개인 돈 100억원을 어린이병원 건립에 기부한다.

넥슨에 따르면 김 대표는 대전충남 넥슨어린이재활병원과 서울대병원-넥슨 어린이완화의료센터 건립에 사재 100억원을 기부한다. 현재까지 50억원을 전달했으며, 나머지 50억원은 내년까지 기부할 예정이다.

앞서 넥슨은 2019년 대전충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2020년 서울대-넥슨 어린이완화의료센터 건립에 100억원씩 총 200억원을 기부하기로 약정했다. 여기에는 김정주 대표의 개인 돈100억원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주 대표는 지난 2018년 사재 1000억원의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한편 넥슨재단은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을 시작으로 세 번째 어린이 의료 시선 건립에 동참하고 있다.

대전충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은 지하 2층, 지상 5층, 70병상 규모로 오는 2022년 9월 준공 및 개원 예정이다.서울대-넥슨 어린이완화의료센터는 중증 질환으로 인해 24시간 돌봄이 필요한 소아 환자와 가족에게 종합적인 의료 및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로 2022년 개원 예정이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