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유통/물류
GS리테일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 캠페인 전개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12.28 10:38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GS리테일이 전사 역량을 한데 모아 친환경 경영에 나선다.

GS리테일은 지난 22일 환경부,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과 협약을 맺고 '투명 페트병분리 배출' 알리기 캠페인을 이달 25일부터 전개한다고 밝혔다.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은 생수, 음료 등을 음용한 후 나오는 투명 폐 페트병 배출 시 라벨지(비닐)를 제거하고 유색 플라스틱과 분리하는 활동으로 자원 재활용을 위해 필수적인 요소다.

이달 25일부터 전국 공공 주택에서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 의무화가 시행되는 등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의 중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GS리테일이 대국민 인식 개선 및 올바른 분리 배출 방법을 앞장 서 알리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준비했다.

GS리테일은 투명 페트명 분리 배출 시행 정보와 올바른 배출 방법 등이 담긴 안내문을 편의점 GS25, 슈퍼마켓 GS더프레시 등 전국 1만5000여 오프라인 플랫폼에 부착하는 등의 활동으로 하루 평균 550만명에 달하는 방문 고객에게 캠페인 내용을 알릴 방침이다.

또,  직영점을 중심으로 점포에서 발생하는 투명 폐 페트병을 자발적으로 분리 배출하는 등의 실질적인 동참과 함께 GS프레시몰, 전용 앱 '더팝’, 공식 SNS 등 GS리테일의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 알리기 캠페인을 중점 전개함으로써 캠페인 파급력을 지속 높여 갈 계획이다.

GS리테일은 전사 역량을 동원해 실시하는 이번 캠페인이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에 대한 올바른 인식 정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연간 약 2만2000톤 규모(환경부 추정 자료)로 수입되는 투명 폐 페트병의 비중 또한 감소 시키는 결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시연 GS리테일 사회공헌 담당자는 "GS리테일의 하루 평균 방문 고객 수인 550만명을 감안해 환산 시 약 10일이면 전체 국민 수 규모의 캠페인 전개 효과가 기대된다"며 "이번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 캠페인과 같은 친환경 활동 등 ESG를 기반으로 한 사회적 책임 경영을 지속 이어 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