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은행-넥슨 금융게임 융합 혁신사업 공동 추진
한고은 기자 | 승인 2020.12.21 20:01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신한은행은 금융과 게임의 융합을 통한 혁신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해 넥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은 신한은행의 새로운 'Open R%D' 공간인 명동 '익스페이스'에서 진행됐으며, 진옥동 은행장과 넥슨 이정헌 대표는 비대면 화상회의로 참석했다.

진옥동 은행장은 MZ세대를 주 고객으로 보유하고 있는 게임 업계와의 AI 및 데이터 기반 협업을 위해 판교 소재 넥슨 본사를 직접 찾아 양사 협력과 미래 신사업 발굴을 위한 심도있는 논의를 진행해왔다.

이번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AI 및 데이터 기반의 신규 사업모델 발굴 ▲금융 인프라 기반 결제사업 추진 ▲금융과 게임을 연계한 컨텐츠 개발 및 공동 마케팅 ▲공동의 미래 사업 추진 등이며 향후 양사의 협력 관계를 강화하고 공동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은 “이번 넥슨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기존과는 완전히 다른 혁신적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MZ세대를 대상으로 게임과 결합된 금융이라는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신한은행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이용자의 만족도를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사의 노하우를 결헙한 신규 사업 모델 및 공동 마케팅을 통해 최대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