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1.27 금 23:40
HOME 경제 금융
미래에셋생명 업계 최초 화상 세무상담 택스줌 오픈
한지안 기자 | 승인 2020.11.22 19:30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19일 업계 최초 모바일 기기를 이용해 화상으로 세무상담을 진행하는 택스줌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활용해 FC가 세무사와 즉석에서 1:1 상담을 할 수 있는 서비스로 일선 FC를 대상으로 세무상담을 화상으로 지원하는 것은 미래에셋생명이 업계 최초다.

택스줌을 활용하면 FC들은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세무사와 즉문즉답을 통해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다. 신은영 미래에셋생명 세무사는 택스줌은 영업 현장에서 종합자산관리를 실현하는 FC들에게 가장 빠르고 편리한 세무 조언을 주기 위해 기획했다며 고객과 상담하는 과정에서 택스줌을 활용해 더욱 정확하고 공신력있는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미래에셋생명은 업계를 선도하는 비대면 세무상담 시스템을 완비했다. 지난 5월에는 챗봇 세무상담 서비스 '택스톡'을 오픈해 영업 일선에서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택스톡은 미래에셋생명이 종합자산관리 전문회사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개설한 세무 전용 카카오톡 채널이다. 영업 일선 FC들에게 세무 관련 주요 키워드에 대한 실시간 정보와 자동 질의응답 기능을 제공한다. 필요할 경우 즉석에서 1:1로 세무사를 연결해 채팅상담을 진행한다.

활성화된 택스톡에 택스줌까지 더해지면서 미래에셋생명은 종합자산관리 전문회사의 위상을 더욱 굳힐 전망이다. 미래에셋생명은 현재 전국 3000여 명의 종합자산관리 FC는 물론, 세무사와 공인회계사, 부동산 컨설턴트 등으로 구성된 전문가 집단을 활용해 고객의 은퇴설계를 위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서병균 미래에셋생명 VIP마케팅팀장은 "뉴노멀 시대 진입에 따라 비대면 온라인 환경으로 금융 서비스가 변화하는 가운데 미래에셋생명이 선보인 '택스줌'은 고객의 종합자산관리를 돕는 최고의 모바일 상담툴로 활용될 것을 기대한다"며 "앞으로 미래에셋생명은 금융상품 중심의 단편적인 컨설팅에서 벗어나 부동산, 세무, 법률, 노무 분야의 전문 자문 인력을 구성해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어드바이저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