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1.27 금 23:40
HOME 경제 식음료
롯데칠성 2020년産 보졸레 누보 3종 출시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11.19 11:15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2020년산 햇와인 '보졸레 누보(Beaujolais Nouveau)'를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보졸레 누보'는 프랑스 보졸레 지역을 대표하는 품종인 '가메(Gamay)'로 만든 레드와인으로 조르쥐 뒤뵈프 보졸레 누보(Georges Duboeuf Beaujolais Nouveau) 1종, 조르쥐 뒤뵈프 보졸레 빌라쥬 누보(Georges Duboeuf Beaujolais Villages Nouveau) 2종, 총 3종으로 구성됐다.

보졸레 누보는 프랑스 보졸레 지방에서 생산되는 햇와인으로 매년 9월 초에 수확한 햇포도를 4~6주간 숙성해 11월 19일에 출시한다. 일반적인 레드 와인과 달리 가벼운 탄닌의 느낌과 풍부한 과실향이 특징인 와인이다.

올해 초 86세로 작고한 '조르쥐 뒤뵈프'는 프랑스의 보졸레 지역에서만 소비되던 '보졸레 누보'를 '그 해에 갓 생산된 와인을 마신다'는 가치를 담아 전 세계적으로 유행시킨 장본인으로 ‘보졸레 누보의 선구자’로 불린다.

롯데칠성음료 와인부문 관계자는 "2020년 보졸레 누보는 ’보졸레 누보’의 선구자인 '조르쥐 뒤뵈프' 사후 선보이는 첫 '보졸레 누보'인 만큼 그 어느때보다 심혈을 기해 제품을 생산했다”며, "연일 40도를 넘는 폭염과 큰 일교차로 인해 예년에 비해 포도 입자는 작지만 맛의 집중도가 높은 특징이 있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