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하나캐피탈 중고차 거래 플랫폼 하나원큐드림카 개편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11.02 10:56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하나캐피탈은 중고차 거래 플랫폼인 '하나원큐드림카'를 전면 개편한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최근 비대면 기반의 온라인 거래가 확산되는 가운데 혁신적인 기능과 간편한 조작으로 사용자 편의성을 극대화하여 “대한민국 대표 중고차 거래 플랫폼”으로 자리 매김 하는 것이 이번 개편의 목적이다.

하나원큐드림카는 이번 개편을 통해 중고차 거래 플랫폼 최초로 사진 촬영만으로도 차량 정보를 확인하는 매직스캔 서비스를 제공하여 실시간 시세 및 사고 이력 조회가 가능하고, 자동차 담보대출까지 원스탑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또한, 내 차를 최고가로 판매할 수 있는 ▲오픈딜, 구매 희망 차량을 판매자가 역으로 가격을 제안하는 ▲리버스딜, 차량을 집으로 주문 후 시승하는 ▲홈딜 서비스 등 사용자 니즈에 맞춘 다양한 거래 옵션을 제공한다.

하나캐피탈의 관계자는 “이번 하나원큐드림카 전면 개편을 통해 언택트 소비 시대를 맞아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손님들께 제공하여 큰 만족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원큐드림카는 지난 2월 중고차 거래 플랫폼 “몰던카”와 업무제휴에 이어 중고차 딜러 전용 플랫폼인 “카피스”와도 협약을 체결하여 현재 5만여대 이상의 차량 매물을 보유 중이며, 하나금융그룹의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인 하나손해보험과의 협업을 통해 손님들의 보험 상품 선택의 폭을 다양하게 넓히는 등 금융 시너지를 증대하고 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