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카드 사내 소통에 칭찬과 감성 더하다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11.02 10:20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신한카드는 일류(一流) 신한카드를 위한 건강하고 따뜻한 선순환 구조의 조직문화를 구축하기 위한 특별기획 프로그램인 칭찬배송의 시즌2 ‘배송앱 여기요’ 를 운영해 임직원간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신한카드가 운영하는 ‘칭찬 배송’은 임직원내 칭찬 및 감사 사연을 공모‧선정하여  주인공에 맞는 맞춤형 선물을 배송하는 사내 프로그램이다. 여기에 주인공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포함하여 칭찬 스토리가 반영된 콘텐츠를 제작, 이를 사내방송 ‘Channel D(채널 디)’를 통해 방영함으로써 공감과 재미 요소를 더했다.

작년 6월 처음 시작하여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호응에 힘입어 올해 시즌2가 진행됐다. 코로나 19 상황으로 인해 분리 재택 근무, 화상회의, 자율 출 퇴근제 확대 등 근무 형태에도 많은 변화가 일어나며 직원들간 소통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 블루라는 신조어가 생길 만큼 일상의 큰 변화를 극복하기 위해 서로에게 더 따뜻한 관심을 갖고 작은 일도 배려하는 신한카드의 고유한 조직문화 정착에 칭찬배송 시즌2 ‘배송앱 여기요’를 적극 활용했다는 후문이다.

선‧후배, 동료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은 직원이 직접 조명, 디퓨저, 도자기 등을 제작하고 도시락을 만드는 과정을 브이로그(V-log) 형식으로 촬영하고, 칭찬배송 라이더로 초대된 개그맨 송병철과 김대성이 주인공에게 영상 메세지와 선물을 전달하는 모습을 전사에 방영해 감동과 활력을 전했다.

특히, 신한카드 본사가 위치한 을지로의 지역 상생과 발전을 위해 추진중인 ‘을지로3가 프로젝트’와 연동해 수제버거 전문점 ‘청시행’, 도자기 공방 ‘닷’ 등의 제품을 선물로 선택하여 그 의의를 더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유연하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세대‧직급・부서간 소통 프로그램 강화, 수평적 호칭 사용, 자율근무복장 도입, 애자일(Agile) 조직 활성화 등 지속적인 혁신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칭찬배송 시즌2는 코로나19라는 특수한 상황에서 자칫 소원해질 수 있는 동료들과 거리는 멀어도 마음은 가까이하고 싶은 직원들의 바램을  반영해 감성 소통의 기회로 기획됐다”며 “신한카드 고유의 따뜻하고 열린 문화를 바탕으로 회사와 고객이 함께 성장하는 일류(一流) 신한카드로 도약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