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0.30 금 17:00
HOME 소비자 소비자피해
시금치 샐러리 등 4건에서 잔류농약 기준 초과
한고은 기자 | 승인 2020.09.25 14:09
자료제공=식품의약품안전처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6월 4일부터 9월 4일까지 전국의 마트, 로컬푸드직매장 등에서 유통 판매 중인 농산물 41품목 385건을 수거 검사한 결과 시금치, 쑥갓 등 4건에서 농약이 잔류허용기준을 초과 검출되어 해당 농산물을 압류 폐기했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는 여름철 다소비 농산물 중 잔류농약 부적합이 자주 발생하는 농산물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식약처는 “농산물은 깨끗한 물에 일정 시간 담갔다가 흐르는 물에 씻어내기만 해도 흙이나 잔류농약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며 소비자들이 농산물을 섭취하기 전에 깨끗이 씻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식약처는 향후 코로나19로 증가하고 있는 ‘온라인 유통 농산물’에 대한 수거검사를 강화하고 생산자에 대한 올바른 농약사용 교육을 통해 안전한 농산물이 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