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0.22 목 16:18
HOME 경제 유통물류
전자랜드 올해 생활가전 대용량 제품 인기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9.21 10:02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전자랜드는 올해 생활가전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대용량 제품의 판매가 증가했다고 21일 밝혔다.

전자랜드가 올해 2월 1일부터 9월 18일까지 대용량 가전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대비 21kg이상 드럼세탁기는 293%, 12인용 이상 식기세척기는 281%, 5벌 이상 케어 가능한 의류관리기는 133%, 14kg 이상 건조기는 10% 판매 성장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대용량 생활가전의 판매 비중도 증가했다. 21kg  이상 드럼세탁기는 작년 78%에서 올해 92%로, 12인용 이상 식기세척기는 65%에서 69%로, 5벌 이상 케어 가능한 의류관리기는 33%에서 52%로, 14kg 이상 건조기는 75%에서 91%로 판매 비중이 증가해 대용량 생활가전이 소용량 보다 더 많이 팔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랜드는 코로나19로 집에 머물며 가족들과 함께 하는 시간이 늘어나고 살림거리가 많아진 것을 대용량 가전 선호 현상의 원인으로 분석하고 있다. 또한 전자랜드는 가사 노동 시간을 줄여주고 여가 시간을 확보해주는 상품과 서비스를 선호하는 ‘편리미엄’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는 것도 대용량 생활가전 판매량 증가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고있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시간을 절약할 수 있는 방법 중 하나가 우수한 성능의 가전을 활용하는 것”이라며 “전자랜드 역시 주력 상품인 대용량 가전을 더욱 다채롭게 구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