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2020.10.22 목 16:18
HOME 경제 자동차/항공/조선/해운
금호타이어 전체 도급사 계약지속…동반성장 다짐
한지안 기자 | 승인 2020.09.18 14:56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금호타이어가 6개 도급사와 협의를 진행한 결과 기존 계약을 모두 유지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앞서 도급사들은 지난 7월말 경영상 어려움을 들어 원청인 금호타이어에 도급계약을 스스로 포기하는 해지공문 발송을 통해 8월31일까지만 계약을 유지하겠다고 통보한 바 있다.

제조라인 4개사와 출하라인 2개사 등 6개 도급업체는 오는 12월 20일 계약만료를 앞두고 원청인 금호타이어의 주문물량 급감 여파로 일감이 줄고 도급비 지원금을 받지 못해 적자가 누적되자 계약해지를 통보했었다.

하지만 금호타이어가 물밑 협상을 통해 오는 20일까지 계약해지 기한을 한차례 연장한데 이어 17일 최종적으로 기존 계약을 지속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으는데 성공했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앞으로 생산물량 확보에 노력해 도급업체 운영과 생산현장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고, 코로나19 위기를 기회로 삼아 당사와 도급업체 모두가 동반성장하는 토대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