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재계/공기업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 충북선 수해복구현장 점검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8.04 12:09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손병석 한국철도(코레일) 사장이 지난 3일 오후 중부지역 집중호우로 선로 토사유입 피해가 발생한 충북선 삼탄역과 인등터널을 방문해 수해복구현황을 점검했다.

손병석 사장은 “추가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선로복구에 최선을 다해 달라”며, ”지속적인 폭우가 예상되므로 안전한 작업에도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번 집중호우로 3일 오후 현재 태백선 모든 구간 열차운행이 중지되었으며, 충북선과 영동선, 경강선 일부 구간 열차가 다니지 못하고 있다. 

이지은 기자  wavy080@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