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홈쇼핑의 만행을 제보합니다.
정희영   2016-10-20 21:14:25 | 조회: 4518
첨부 : KakaoTalk_20161018_180348205.jpg (89798 Byte)
안녕하세요.
우선 너무 억울하고 분해 이렇게 제보를 하게 되었습니다.


사건의 발단은 10월17일 월요일 저렴한 코트를 발견 구매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등록된가격 자체도 저렴하고 쿠폰까지 적용되서 고민하다가 구매하게 되었는데 밑에 3만원이상 무료배송이라 되있어서 엄마 동생에게 생색도 낼겸 3장을 주문했습니다.
엄마랑 동생한테 싸게 샀다고 자랑한다고 캡쳐를 했었는데 이렇게 제보에 쓰게 될줄은 몰랐네요..

기분좋게 결제까지 완료하고 한창일하고 있는데 gs홈쇼핑에서 전화가왔습니다.
담당자 실수로 금액이 잘못올려졌다 취소처리해야된다고.
이월특가로 저렴하게 많이 구매했던 저는 말이안된다고 싫다고했습니다.
실수한사람이던 그 상품을 결제하게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않은 gs던 책임을지라고
그랬더니 민원처리부서에서 연락준단다고해서 연락을 기다렸습니다.

2시간뒤 민원담당자라며 전화가왔는데

나: 취소의사가없음.
gs: 3일안에 환불만하면 법적으로 문제될게 없으며 어떠한보상도 없을것.
나: 내카든데 왜 내동의도없이 맘대로 취소한다는거냐
gs: 문제없음 죄송
나: 싫다 취소하지마라

통화끊고 10초..20초.......50초 띠링
끊자마자 1분만에 취소
그러니까 끊음과 동시에 취소한겁니다.

구매자 소비자의 의사는 전.혀. 상관없이 취소

그래서 저는 취소되자마자 고객센터 전화를 했더니 민원실에서 다시 전화드리겠다고 했습니다. 하염없이 기다리는데 전화는 안오고 5시 50분에 문자만 하나 오더라구요
그게 끝이었습니다.
문자만.......

그래서 정말 문제가 없는건지 검색검색 찾아보니 3일이내 환불까지 이루어진다면
전자상거래법상 문제가 없다. 는 글들

물론 사람이 하는일이니 실수할수있습니다. 그럼 그것에대해 인정하고 사과는 충분히 못할망정 일방적 취소통보라니요.
그리고, 딜이 올라오고 해당딜이 베스트딜 1위가 될때까지 몰랐다 이건 gs의 잘못이고 물건을 판매한 매그제이 롯데백화점 영등포점에도 책임이 있는건데 왜 그 피해는 고스란히 소비자의 몫이여야만 되는겁니까
소비자의 잘못은 아닌데 말이죠.
저는 GS홈쇼핑 VIP등급입니다. VIP등급이 될 동안 gs를 믿고 물건 구매를 했으면 적어도 최소한 일방취소 통보는 말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이런일이 발생했을때 이렇게 조치를하면 거래의 기본인 신뢰가 깨진것 아닐까요?
신뢰가 없는데 소비자가 무엇을 믿고 물건을 구매하겠다 결제를 할까요?
대기업 GS홈쇼핑을 믿고 구매하는건데 이런 대응은 정말 어처구니가 없습니다.

그래서 제가 그럼 앞으로 어떻게 되는거냐 이게 끝이냐고했더니 보상은 전혀없으며 앞으로도 없을꺼라했던 민원실장들은 저에게 큰소리 쳤습니다.
그런데 그것은 거짓이었습니다.
해당 상세페이지 문의글에 한고객이 안타까운마음에 본인은 보상으로 포인트를 지급받았다는 글을 올리면서 고객들의 분노가 하늘을 찌르게 되었습니다.

현재 저희 피해자 90여명은 함께 카카오톡에 단체채팅방을 만들어 정보를 공유하고, 여러 방법을 찾고있지만, 힘없는 개개인인 저희로서는 도저희 거대 악덕기업 GS에 맞설수 없어 이렇게 제보하게되었습니다.

지금까지도 GS홈쇼핑은 보상포인트를 개별적으로 지급한적이 없으며 앞으로도 그럴 계획이없다는 말만 앵무새처럼 반복할 뿐이고,
총 책임이라는 민원실에서는 수많은 소비자의 외침에도 불구하고, 어떠한 대책을 세울 생각을 안하며, 법만 운운해대고 포인트 지급된 내용을 확인해달라는 요구에도 전화해줄 의무가 없다고 당당히 버티고 있습니다.

소비자의 권리를 주장하는 일이 이렇게 힘들고 어려운일인지 이번일을 겪으며 새삼 느끼게 되었습니다.
여러 홈쇼핑의 유사사례를 찾아봤을때 CJ에서 작년에 유사한 사건이 있었는데 적극적으로 대처했었지만, GS는 계속 1년전에도 2년전에도 지금과 같은일을 반복하고있습니다.

첨부파일이 하나만 등록이되어 대표상품 이미지만 우선 첨부하구요..
제 블로그 내용( http://blog.naver.com/apple4415/220839849378 ) 도 참고해주시고
추가적으로 인터뷰나, 요청 자료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비록 한명의 소비자는 목소리는 작고 힘이 약하지만 모이면 강하다는것을 보여주고 앞으로 이런 사례 재발방지를 하고자함이니 도움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2016-10-20 21:14:25
1.xxx.xxx.207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Se | 2019-04-16 00:55:00 삭제

삭제저도마찬가지로당했어요.갑자기예고도없이 블랙컨슈머이네머네하면서주문할려고봤더니주문정지되있고
풀려면 자기들이준적립금을환원하는것도모자라 적립금을 돈으로입금해라네요 액수가무시못합니다.황당해요
정중히사과까지했는데 불쾌하고 황당하더라고요

김미라 | 2016-10-20 21:29:41 삭제

아래 GS홈쇼핑 피해자입니다
고객알기를 우습게아는 GS홈쇼핑의 내용 꼭 기사화 부탁드립니다

번호 제 목 닉네임 날짜 조회 결과
1018 (주)교원빨간펜 계약불이행건 퇴사한방문교사에게떠넘기고 위약금까지내라고하네요 박동섭 2019-07-18 123
1017 제이노블 결혼중개 업체 환불 거부 및 계약 불이행 신고합니다. 이선우 2019-05-11 2766
1016 강남역 지하상가 부당 환불거부 및 현금영수증 미발행에 대해 고발합니다. 주은서 2018-03-06 14767
1015 본인에 의해 삭제 되었습니다. 익명 2017-09-30 19036
1014 장기렌트카 관련 명의 도용 피해 (1) 홍선영 2017-09-06 3198
1013 법무법인 국장과 변호사의 농락 (1) 방수현 2017-06-18 3409
1012 삼성전자 tv 교환 및 환불 serubi 2017-05-10 22743
1011 교원 학습지 도요새 소비자가 뭐가 잘못입니까? (2) kawaiihehe 2017-03-06 6618
1010 oit물질함유를 알고도 판매한 한일전기를 고발합니다. 김동혁 2017-03-02 3401
1009 롯데닷컴 2017-02-01 3610
1008 판매자의 이익만 대변하는 옥션고객센터 (1) 따끄러 2017-01-16 26192
1007 품질불량인 차량 인수거부에 대한 피해를 소비자에게 떠넘기는 쉐보레 전주아중대리점. (1) 따끄러 2017-01-10 26326
1006 LG 양문형냉장고(r-f914hbsl) 도어 코팅 박리현상 및 녹 발생 yoeng 2016-11-25 4619
1005 미우미우와 신세계경기점의 만행을 고발합니다. 임보라 2016-11-18 4358
1004 GS홈쇼핑의 만행을 제보합니다. (2) 정희영 2016-10-20 4518
1003 럭키슈에뜨. 코오롱의 횡포 박은미 2016-09-29 4731
1002 엘지서비스as기사라는 사람이 무상교체 안해줄려고 소비자를 거짓말로 속이고 기만해서야 되겠습니까 소비자 기만하는 LG 2016-09-12 4504
1001 코리아나화장품 카드할부 중지 거부 오윤진 2016-09-08 4448
1000 코오롱 럭키슈에뜨의 횡포 박은미 2016-09-05 4690
999 서울 YWCA 스포츠센터에서 부당한 대우를 받고 있습니다. 이은화 2016-07-22 4729
Back to Top